이글루스의 잡설 모음집

lusian30.egloos.com

포토로그



남북정상회담에서 다른 건 둘째치고

군축을 언급했는데, 이게 가능한가?

우선 병력규모야 어차피 줄일 예정이고 장기적으로는 지금의 반도 모자랄 판이니까 그러려니 하는데, 장비를 줄이는 게 가능한가 싶다. 한국의 주적은 북한이라고 하지만 실질적으로 위협이 되는 상대는 북한이 아니라 중국이다. 중국의 팽창 목표에 있어 그 끝이 한반도를 비롯한 서태평양 지역 전체의 석권. 나아가 유라시아의 장악이라는 건 알 사람은 다 아는 사실이고(게다가 러시아가 미국과 적대하면서 불가피하게 중국의 유라시아 진출을 반쯤 묵인함에 따라 일대일로로 대표되는 중앙아시아, 남아시아 쪽 진출은 순조로운 편이다) 당장이야 더 쉬운 목표고 더 중요한 동남아에 밀려 상대적으로 관심을 덜 받지만 결국 한반도가 타겟이 될 건 분명하다.

이 상황에서 미국의 지원을 받더라도 결국 한국의 자체 군사력으로 최소한 버티기는 시전할 수 있어야 하는데 중국의 거대한 군사적 압력을 상대로 이 때문에 대만조차도 병력은 줄여도 장비는 줄이지 않고 최대한 대중국 방어전에 특화된 군대를 보유하려 드는 것이다. 그런데 한국은 이런 부분에 대해 일언반구 언급도 없이 북한과의 평화공존을 위해 '군축' 을 한다고 하는데, 대체 어떤 식으로 군축을 하려는 것일까? 병력이 줄더라도 어차피 한국군의 주력은 보병이 아니라 기계화부대와 자주포병이라는 건 북한도 잘 아는 사실이고, 상호군축을 말하면서 결국 장비 군축 주장도 꺼낼 텐데, 그리고 원하는 대로 같이 다 감축했다가 중국의 군사적 위협에 무방비로 노출되면 그 때는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그냥 항복하고 민주주의고 뭐고 다 포기할 생각이라면(참고로 중국은 홍콩의 일국양제에 대해서도 말만 인정하지 무력화를 시도하다가 2014년 전면적인 시위에 직면한 적이 있다) 모르지만 이건 말도 안되는 소리고, 대체 무슨 생각인지 알 수가 없다.

p.s 추가로 여기서는 중국만 언급했지만, 군축이 이뤄질 경우 일본은 어쩔 건가? 해공군을 군축한다고 치면 일본의 독도 점령에 대항하기도 더욱 어려워질 것인데, 이 부분에 대한 대책은 있나?

덧글

  • 이명준 2018/04/29 06:23 #

    애초에 뭘 믿고 군축을 해요 이미 북한 문제를 없다 치더라도 지금 군사력으로도 가상 적국인 중국과 러시아가 가해오는 방위압력이 감당이 안 되는데 군축 하자는 새끼가 있으면 그건 매국노에요

    그리고 해공군 군축 안해도 지금 일본 해상 자위대이랑 붙으면 그냥 백전 백패에요 사실 이 동아시아에서 미국 다음으로 강한 해군력을 가진게 일본이라서 감당 안되요 애초에 지금 우리 해군력은 현 일본 해상자위대의 1/3 수준도 못 미쳐요 지금도 감당 못해요
  • 흑범 2018/04/29 10:18 #

    어차피 저출산으로 인구 줄잖아요
  • 채널 2nd™ 2018/04/29 11:19 #

    아따, 우덜은 퇘끼랑께요 -- 퇘끼는 새끼라도 겁나게 까대지만, 우덜 남조선은 새끼치기도 ㅋㅋㅋㅋ 포기해분지라. (군축은 ㅋㅋㅋㅋㅋ 군바리 새끼들이 해 쳐 드시는게 얼마인디?)
  • 레이오트 2018/04/29 11:56 #

    군축의 당위성 이전에 (저출산으로인한) 군축을 강요당하는 상황이라 선택권 자체가 없다는게 ㅠㅅㅠ
  • 터프한 둘리 2018/04/29 14:49 #

    그러니 꿈 깨는 소리지요
  • nolifer 2018/04/30 15:32 #

    아 가능해요 '퇴역해야 할' 것들을 군축하고 신형무기들 싹 다 채워넣으면 됩니다
  • 알토리아 2018/04/30 23:24 #

    군축은 이루어질 수밖에 없다는 게 문제죠. 한국 청년들의 애국심은 바닥을 뚫고 사라져가고 있으며, 인권의식이 발달해서 더 이상 최저임금의 10%에도 미치지 못하는 돈으로 무자비하게 굴리는 것도 불가능해진 사회에서 무엇을 바라시는 겁니까.

    중국과 러시아의 군사력이 무섭다면 그냥 굴종하면 됩니다. 한국이 무슨 수로 걔들을 상대합니까. 유일한 해답은 한미일 삼각동맹인데 한국 국민들이 그거 싫다니 뭐......

    나치 치하 유럽에서 헝가리와 불가리아는 추축국에 붙고도 나름 그럭저럭 살고 있었다지요. 중국 치하 한반도도 그와 비슷하지 않을까요?
  • K I T V S 2018/10/12 00:22 #

    살아있는 시체같은 삶이겠네요..
  • 제트 리 2018/11/27 13:52 #

    이런 사태를 보면, 이 동네 사람 이라는 게 힘드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43